•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윤상현 "文 대통령, 북한에 '빠짐없는 핵 리스트' 요구할 때"

  • 기사입력 2020-07-01 18:2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윤상현 무소속 의원. [연합]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윤상현 무소속 의원은 1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북한이 '정확하고 빠짐 없는 핵 리스트'를 내도록 요구해야 한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문 대통령은 미국 대선 전 북·미 간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으나 이는 할 일의 앞 뒤가 틀린 계획"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문 대통령이 북·미 대화의 중재자 역할을 하려면 '북한 비핵화의 개념'부터 명확히 하는 일에도 전력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의원은 "비핵화의 과정은 핵 물질과 핵 시설의 신고와 사찰·검증, 봉인·폐쇄, 폐기의 순서로 이뤄진다"며 "하지만 북한은 항상 맨 처음인 신고와 사찰에서부터 실천을 거부하고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고 했다.

이어 "지금 김정은이 구사하는 비핵화 외교 전략의 목표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가짜 비핵화 쇼'를 주고 '대북 제재 완전 해제'를 얻어내려는 것"이라며 "대화는 이뤄져야 하지만, 올바른 원칙을 지켜 올바른 순서로 대화가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yul@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